우짜믄 좋~노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어느날 남편이 퇴근해 부엌에서 일하는 와이프

엉덩이를 살짝 치면서 하는말.....

(여기서 달걀만 나오면 닭이 필요없을텐데..~~!!!깔깔꺌)

 

 또 가슴을 살짝 치면서 하는말 ....

( 여기서 우유만 나와도 젓소들은 필요없을텐데..~~!!!깔깔깔)

그리고 남편은 소파로 가서 앉았다....

 

화난 와이프 부엌에서 일하다 말고

거실로 뛰어가 남편의 거시기를 꽉 잡고서 하는말.....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↓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↓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↓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

 (이것만 단단했어도  !!

니~~ 친구들은 필요없을 텐데.